Chord Electronics / DAVE

코드 일렉트로닉스의 DACDAC64을 시작으로 QBD76에 이르러 많은 팬을 확보했고 이제 DAVE라는 새로운 플래그십 모델이 등장해서 그 영광을 이어 받으려고 한다. DAVE라는 이름은 'Digital to Analogue Veritas in Extremis'라는 의미를 지닌다고 한다.  DAVE 역시 QBD76의 연장선에 위치한 제품이다. 알루미늄으로 만들어진 작고 견고한 케이스 디자인도 거의 비슷하다. 내부 회로를 보여주던 원형의 투명 창이 이제는 입력 신호의 정보를 보여주는 디스플레이로 바뀐 것이 그나마 눈에 띄는 차이다.

하지만 내용에서는 새로운 제품이라고 할 만큼 바뀌었다. USB 입력을 통한 PCM 신호는 무려 768kHz까지, 그리고 DSD512 규격까지 입력과 처리가 가능하다. 이를 위해 Xilinx 사의 S최신 FPGA(Field Programmable Gate Array)Spartan6에 독자적인 소프트웨어 방식의 디지털 처리 회로를 구현했다. 이전의 DAC와 달리 헤드폰 출력 단자를 제공하며 Hugo TT 모델에서 선보인 바 있는 Crossfeed 시스템도 추가되었다. Crossfeed 시스템을 사용하면 헤드폰에서도 음질 손상 없이 일반적인 오디오와 유사한 스테레오 이미지를 감상할 수 있다.

DAVEQBD76 모델에 비해서 음질 면에서도 한 단계 더 발전했다. 즉각적인 응답과 놀라운 해상도, 정교한 이미징을 들려준다. 시장의 다른 DAC에 비해서 아주 뚜렷한 개성을 갖고 있으며, 설득력 있는 성능을 어필하는 제품이다.



Linn / Klimax DSM Katalyst

린은 Klimax DS라는 레퍼런스 성능의 스트리밍 플레이어로 유명하다. 린의 DS(Direct Stream) 플레이어는 Akurate, Majik 등 여러 등급의 모델이 있지만, 톱 모델인 Klimax는 다른 하위 모델과는 차원이 다른 섬세하고 투명한 음질을 자랑한다. 린의 스트리밍 플레이어들은 구동의 안정성이나 소프트웨어 지원에서 가장 앞서 있다. 근래에는 Tidal 같은 고음질 스트리밍 음원 제공 사이트 및 인터넷 라디오와 결합되어 무제한의 청취 경험을 제공하며, 시청 공간의  음향 보정을 위한 Space Optimisation 기능까지 제공한다.

스트리밍 플레이어인 Klimax DS는 랜 케이블 입력 뿐이지만, 파생 모델인 Klimax DSM은 이더넷 연결 외에 기존에 사용하고 있는 오디오 제품과 디지털 방식으로 연결할 수 있는 SPDIF 입력, 그리고 2개의 Toslink3개의 HDMI 입력, 1개의 HDMI 출력을 지닌다. 여기에 아날로그 신호를 위한 밸런스드 입력도 제공하고 있다. 가변 출력이 가능하므로 파워앰프에 직접 연결할 수도 있다. 직전 모델인 DSM/1 버전에 이르러서는 린의 Klimax, Akubarik 등과 같은 디지털 입력 스피커에 대응하는 디지털 신호 출력 단자로 EXAKT LINK를 제공하기 시작했다. Klimax DSM은 다른 하이엔드 DAC에 비해 작은 케이스에도 불구하고 더 생각할 수 없을 만큼 많은 기능을 갖고 있어서 복잡한 오디오 시스템을 간단하게 정리할 수 있다.
최근 Klimax DSDSM 플레이어는 린의 제 4세대 DAC 기술을 탑재하게 되었다. 1세대 DAC 기술은 1991년도의 Numerik, 2세대는 1998년도의 CD12, 그리고 3세대는 2007년도의 Klimax 오리지널 모델에 적용된 바 있다. 이제 10년 만의 새로운 DAC 설계 디자인을 통해 마스터 클럭, 파워 서플라이, 출력 스테이지 등 모든 부분이 개선되었고 새로운 차원의 음질을 들려준다고 하니 크게 기대된다.


EMM Labs DAC2X

하이엔드 DAC를 언급할 때 빠지지 않는 브랜드가 EMM Labs. 설립자인 ED Meitner1970년대부터 디지털 오디오를 이론적으로 연구하고 많은 제품을 설계했다. 그가 유명해진 이유는 SACD 플레이어 개발에도 많은 역할을 하고 우수한 제품들을 출시했기 때문이다. 소니와 필립스 주도로 CD를 대체하기 위해 만들어진 SACD 포맷 자체는 비싼 가격 등의 이유로 상업적으로는 성공하지 못한 비운의 포맷이되고 말았다. 하지만 SACD 출반을 위해 녹음된 DSD(Direct Stream Digital) 음원들이 파일로 풀려나고 USB를 통한 DAC 재생이 가능해지면서 오디오파일들에게는 더 큰 인기를 끌고 있다.
DAC2X는 입력되는 디지털 신호를 Meitner Digital Audio Translator (MDAT)라는 독자적인 알고리즘에 의해 5.6MHzDSD 포맷으로 변환한다. DSD 포맷의 장점은 PCM 포맷에 비해 아날로그 신호로 쉽게 변환되며, 이 과정에서의 음질의 손실도 적다는 것이다. 이에 비해 다른 브랜드의 DAC 들은 DSD 파일PCM 신호로 변환해서 처리하게 된다. 따라서 DSD음원의 재생에서 만큼은 DAC2X가 다른 DA 컨버터에 비해 훨씬 유리하게 되는 것이다. 과거에도 EMM Labs의 제품들은 SACD 재생에서 만큼은 레퍼런스로 꼽힐 만큼의 권위감을 인정받았다.  
보통 일반적인 DA 컨버터 제품들은 버브라운이라든지 울프슨 같은 전문 부품 메이커에서 만든 집적 회로 칩을 사용해서 만들어지는데, 이렇게 만들어진 제품들은 거의 비슷한 사양과 음질을 가지게 된다. 하지만 EMM Labs는 앞서 언급한 FPGA 칩과 그에 담겨진 소프트웨어에 의해 독자적인 방식으로 디지털 신호를 처리한다. DAC2X는 내부에 우주항공 분야에 사용되는 매우 값비싼 다층 기판을 사용해서 직접 배선한 수준의 성능과 안정성을 얻고 있다. 그 결과 다른 브랜드와 달리 5년의 제품 보증을 자랑한다. 또한 독자적인 파워 서플라이는 전기적인 노이즈를 완벽히 제거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DCS Vivaldi

영국의 dCSDAC 분야에서 오랫동안 최정상의 자리를 지켜왔다. 이들의 제품은 Elgar, Scarlatti 등 클래식 음악 작곡가들의 이름을 사용하며, 현재 톱 모델은 Vivaldi, 그 아래 모델은 Rossini라는 식이다. 다른 브랜드의 제품과 달리 Vivaldi는 하나의 DAC 제품이 아니다. 필요에 따라서 DAC만 구입하는 것도 가능하지만, 진 면목을 보려면 업샘플러와 마스터 클럭, 그리고 트랜스포트가 추가되는 무려 4박스 시스템이다. 그 외에 스트리밍 재생을 위한 네트워크 브리지도 별도로 구매해야 한다.
Vivaldi 풀 시스템은 오디오 장식장 하나를 다 채워버릴 만큼 존재감이 대단하다. 대신에 DAC는 음질 면에서 꽤 훌륭한 볼륨이 내장되어 프리앰프를 구입하지 않고 직접 파워앰프에 연결할 수 있다. 풀 시스템 구입이 부담스러운 분들을 위해 자매 기종인 Rossini라면 DAC와 트랜스포트가 합쳐진 일체형 플레이어로 구입할 수도 있고 아니면 트랜스포트가 빠진 DAC와 클럭으로 구성하는 것도 가능하다.

dCSDAC는 어디에서도 듣기 힘든 부드럽고 힘 있는 소리를 들려주는 것으로 정평이 나있다. 전설적인 Ring DAC라는 독자적인 DA 변환 회로를 탑재하여 다른 브랜드의 제품에서는 흉내 내는 것조차 불가능하다. 단지 소리를 정확하게 재생하기보다는 감성적인 호소력과 깊은 음악성을 간직한 제품이라고 할 수 있다. Vivaldi는 이전 세대에 비해 2배의 프로세싱 용량을 가지며, 다양한 디지털 필터 옵션을 제공해서 사용자의 시스템이나 취향에 맞게 타이밍이나 대역폭을 선택할 수 있다. 한 번 구입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음질을 개선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펌웨어 업데이트를 제공하고 있다. 예를 들어 최신의 2.0 버전은 프로세서의 클럭을 5.6446.14MHz로 기존보다 두 배로 높이고, DSD128 포맷을 재생할 수 있게 되었다.



MSB Select II

MSB1980년대부터 디지털 오디오 개발에 전념해온 브랜드이다. SignatureDiamond DAC를 꾸준히 업그레이드하면서 디지털 오디오의 한계를 탐구해왔는데, 이제 Select DAC에 이르러서 다른 차원으로 넘어갔다. MSB의 테스트 결과를 인용하면 일반적인 디지털 오디오의 경우 18.7비트와 115dB의 해상도를 갖고 있으며, 정상급 하이엔드 제품이라고 해도 실제로는 22비트 135dB의 다이내믹 레인지를 간신히 재생할 수 있을 뿐이다. 이에 비해 Select II28.5비트, 173dB의 다이내믹 레인지를 구현한다. 24비트 음원에 담긴 가장 작은 소리부터 가장 큰 소리까지 방해 받지 않고 손실 없이 재생 가능한 것이다.

Select II DAC의 소리는 디지털 음원에 담긴 미세한 신호의  중요성을 실감하게 해준다. 음색과 뉘앙스, 잔향과 공간감이 어떻게 달라지는 지 웅변한다. 심지어 고음질 음원이 아닌 CD를 재생해도 시공간을 뛰어넘는 리얼한 사운드에 감동받게 된다. 우리가 지금껏 지적해온 디지털 사운드의 문제점들은 결국 재생 시스템의 한계라는 사실을 깨닫게 된다.
하지만 이를 위해 지불해야 할 가격 역시 놀랄 만큼 비싸다. 어떻게 해서 기본 시스템을 일단 들여놓는다 해도 입력 및 출력 모듈, 클럭, 외장 파워 서플라이, 헤드폰 앰프, 연결 케이블까지 끊임없는 지출을 요구한다. 그래서 Select DAC는 고객이 선택하기보다는 고객을 선택하는 제품이라 할 만하다. 대신에 내부 옵션 포함해서 10년을 보장한다. 심지어 새 제품이 나오면 차액만 지불하고 교환해준다.




 

티스토리 툴바